Deprecated: Function eregi_replace()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31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775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60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i_replace()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58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63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2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366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810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105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810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_head.php on line 248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view.php on line 74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ession_register()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view.php on line 82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810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810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7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7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7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8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8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include/list_check.php on line 138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810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view.php on line 215 Deprecated: Function eregi()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388 제목 없음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14/0402 ■ CL 인터뷰 및 기사 모음_그리워해요 ■    

■ CL 인터뷰 및 기사 모음_그리워해요 ■






그룹 '2NE1' 멤버 씨엘(22·CL)은 22일 엠넷 아시안뮤직어워즈(MAMA)가 열린 홍콩에서 '솔의 대부' 스티비 원더(63)를 만났다.
- "개인적으로 좋은 말씀을 많이 해주셨어요. 그걸 들으면서 음악이 가진 힘을 사랑을 나누는 데 썼어야 했는데 다른 의미로 많이 쓰고 있는 것 같아서 반성을 많이 했습니다."

데뷔 5년째, 연습 기간을 더하면 7~8년을 함께했다.
- "저희는 그룹을 하려고 모인 게 아니라 각자 활동을 준비하다가 '운명처럼' 만났어요. 각기 음악 성향은 다르지만 '하려면 제대로 해야 한다'는 생각은 같죠.
   이왕 하는 거 멋있게 하자는 생각이에요."(씨엘)

- "1위 하는 곡과 사람에게 영향을 주는 곡은 다르다고 생각해요. '1'이라는 숫자보다 많은 분이 들어주셨으면 하는 마음이에요.
   사람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는 노래를 하고 싶고 그런 곡을 들려주고 싶습니다."(씨엘)

1년 전 받은 곡이지만 정규앨범 준비로 발표 시기가 밀렸다.
- "데뷔하고부터 지금까지 바쁘게 앞으로만 달렸어요. 투어를 돌면서 큰 세계를 보고 큰 그림을 보게 되면서 순간순간이 소중하다고 생각했죠. 투어를 끝내고 받은 곡이에요.
   남녀관계의 사랑보다 더 큰 의미를 주고 싶었습니다."(씨엘)

씨엘은
- "혼자 있을 때 외로움과 힘을 빼고 날것 그대로의, 진심을 보여주고 싶었다"는 생각으로 옷을 걸치지 않고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다.
- "감독님에게 먼저 제안했어요. 누가 시켰으면 그렇게 못했을 텐데 곡을 들으면서 영감을 얻었기 때문에 시도했죠."

내년 3월부터 서울을 시작으로 중국·홍콩·대만·싱가포르·태국·말레이시아·일본 등지로 이어지는 월드투어에 나선다.
- "투어를 위해서, 또 저희를 위해서 투어 전에 정규 앨범을 내고 투어한다는 사실을 알리고 싶어요. 좋은 공연을 볼 수 있게하고 싶습니다."(씨엘)

앞으로의 5년도 내다봤다.
- "좋아하는 음악이 한 번도 똑같았던 적이 없어요. 개인적으로 아쉬운 게 멤버들이 솔로 활동을 한 적이 없거나 드물어요.
   옆에서 보면서 각자 매력을 담은 곡을 보여줄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요. 기회가 되면 다른 멤버들, 그리고 저도 솔로로서 찾아뵙고 싶습니다.
   그 후에 네 명이 모이면 더 단단해지지 않을까요?"(씨엘)

단단해진 2NE1으로 음악의 힘을 좋은 곳에 쓰겠다는 생각이다.
- "많은 분에게 따뜻함을 전하고 싶습니다. 그게 음악만이 할 수 있는 일이 아닐까요.?"(씨엘)

: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31125_0012541676&cID=10604&pID=10600




특히 뮤직비디오에서 멤버 씨엘(본명 이채린·22)의 노출신이 화제를 모았다.
- “이번 노래는 완전히 힘을 다 빼고 싶다는 영감을 얻었기 때문에 먼저 노출신을 찍겠다고 제안했다”며
- “편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해주셔서 잘 나온 것 같다”고 웃었다.

- “데뷔하고 너무 바쁘게 지내 와서 감사할 틈도, 추억을 만들었단 사실을 깨달을 틈도 없이 달려온 것 같아요.
   지난해 해외 투어를 하면서 많은 팬들을 만나면서 매순간이 감사하다는 것을 깨달았죠. 그런 마음을 담아 노래했어요.
   정규음반이 미뤄지고 있는데 내년 투어 전에는 꼭 정규 음반으로 찾아뵙고 싶습니다.”(씨엘)

: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ent&arcid=0007787486&cp=nv




컴백 소감이 어떤가.
- (씨엘)'폴링 인 러브' '두 유 러브 미'에 이어서 한 달에 한 번씩 싱글을 내는 것이 목표였다.
   그런데 욕심을 내다보니 시간이 조금 걸렸다. 사실 정규 앨범으로 찾아뵙고 싶었다.
   하지만 날씨가 추워지고 타이밍 상 '그리워해요' 라는 곡을 하루라도 빨리 여러분에게 들려 드리고 싶었다.
   지금 정규 앨범도 열심히 준비 중이다. 최대한 빨리 보여드리겠다

최근 2013 MAMA(Mnet Asian Music Awards)에서 최초로 신곡 무대를 공개했는데.
- (씨엘)아쉬웠다. 원래는 일정에 없었다. 준비가 안 된 상태에서 가다 보니 아쉬운 무대가 됐다.
  조금 더 준비할 수 있었으면 좋았을 텐데. MAMA 측에서는 이미 저희가 합류하기 전에 장비가 다 된 상태였다.
  그래서 PD님도 아쉬워 하시더라. 그래도 이번 싱글로 활동 많이 해 좋은 무대로 보답하겠다.

'그리워해요'의 포인트가 무엇인가.
- (씨엘)가사다. 가장 중요한 부분이다. 남녀 간 평범한 사랑 이야기라기보단 모든 이들이 다 공감할 수 있는 내용이다.
  가족 간 사랑, 친구 간 사랑도 된다. 심지어 졸업식 때 느낄 수 있는 감정이기도 하다. 처음 들으면 어려워하시는 분들도 있다.  
  게 설명 드리자면, 새로 다가오는 사랑한테 말하는 것과 예전 사람을 그리워하는 내용을 모두 담았다. 더 큰 의미의 사랑이다. 많은 분들이 공감하실 것 같다.
  나중에 알게 된 사실인데, 멤버들이 서로에 대해 생각하면서 불렀더라.
  '나중에 2NE1을 안 할 때 이런 느낌이겠구나' '나중에 따로따로 활동한다면?' '새로운 사람을 만났을 때 멤버들이 그립겠구나'라는 생각으로 불렀다.

멤버 간 그렇게 느낀 이유가 궁금하다.
- (씨엘)지난해 월드투어를 하면서 한국 활동을 많이 못 했다. 그러다 보니 조금 더 천천히 걸어온 길을 돌아보고 현재를 생각하는 시간을 갖게 됐다.
   매 순간이 감사하고, 멤버들과 같이 무언가를 만들고 있다는 생각을 했다. 앞만 보고 가는 것도 중요하지만 누구랑 무엇을 하고 어떻게 하느냐가 더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
   그래서 서로 더 각별해졌다.

각별해지게 만든 특별한 일이 있었나.
- (씨엘)데뷔하고 나서부터 단 하루도 우리만의 시간을 가진 적이 없었다. 월드 투어를 돌면서 우리끼리 새로운 팬도 만나고 같이 새로운 음식도 먹고 문화도 배웠다.
  마치 친구들끼리 여행가 듯이 추억을 많이 만들었다. 여유를 갖고 우리끼리 '조금 더 의미 있게, 단단하게 하자'라는 마음을 먹었다.

월드 투어 중 무엇으로 추억을 쌓았나. 예를 들어 달라.
- (씨엘)가장 큰 것은 여러 나라에서 공연하고 많은 분들 앞에서 노래를 들려드린 것이다. 그게 기쁨이다.
  짧은 기간 안에 여러 나라를 여행할 수 있는 기회도 모든 사람에게 주어지는 것은 아니지 않나. 행복했다.
  '오랫동안, 몇 십년동안 노래하는 분들이 이런 점 때문에 하는 거구나'를 느꼈다.

대중이 신곡에서 놓치지 않고 봐 줬으면 하는 점이 있는지.
- (씨엘)확실히 진심일 때와 아닐 때 차이가 난다. 민지가 남녀 관계로 곡을 생각했더라면 연애를 해보지 않아서 잘 안 됐을 것이다.
  그런데 더 큰 의미의 사랑에 빗대어 노래한 것이기 때문에 더 진실된 느낌이 난다.

: http://star.mt.co.kr/view/stview.php?no=2013112517535815833&type=1&outlink=1




정규 앨범은 어느 정도 진행이 됐나.
- (씨엘)다 만들어 놓고 언제 엎어질지 모른다(웃음). 정확히 알려 드리는 게 더 안 좋더라. 준비 중이라고만 알리고 싶다.
  곡은 굉장히 많다. 지난 2년간 준비해 왔기 때문이다. 오랜만에 정규앨범을 내는 것이라 다양한 모습과 확실한 곡들만이 담겼으면 좋겠다. 욕심내고 있다.

타이틀곡은 여러 곡인가.
- (씨엘)그 때 가 봐야 안다. 그간 우리가 앨범 수에 비해 활동도 많고 뮤직비디오도 운 좋게 많이 찍었다.
  이번에도 그렇게 하고 싶다. 최대한 많은 곡들을 들려 드릴 거다.

최근 컴백한 같은 소속사 가수 빅뱅의 태양은 '괴로웠다' '힘들었다' '무대에 갈증이 많았다'고 했다. 2NE1은 어땠나.
- (씨엘)국내 활동이 많이 없었을 뿐이지, 월드투어를 하고 있어서 괜찮았다. 지난 1년은 빨리 음악을 선보이고 싶은데라는 생각이 커서 답답할 때도 있었다.
  하지만 한 번 할 때 제대로, 급하게 준비해서 들려드리는 것보다 완성도 있는 앨범을 갖고 나오고 싶다. 그걸로 버티고 있다.

올 누드 촬영이 궁금하다.
- (씨엘)'그리워해요'를 처음 듣자마자 힘을 빼고 싶은 영감을 얻었다. 어떤 옷도 음악이랑 안 어울리는 것 같았다.
  있는 그대로, 날 것의 이미지가 떠올라서 감독님이랑 상의해서 먼저 제안했다. 누가 먼저 하라고 했으면 절대 안 했을 거다.
  진심으로 영감을 얻고 음악이랑 그 모습이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서 한 것이다. 불편한 것 없이 잘 촬영했다.

많은 준비를 했나.
- (씨엘)준비를 아예 안하는 게 콘셉트였다. 그냥 했다. 정말 따로 준비 안 하는 게 포인트였다. 하루 전 준비 같은 것도 없었다.
  가릴 곳은 가리고 했다(웃음). 더 자세한 건 노코멘트다.

등에 문신이 있었는데 어떤 글자였나.
- (씨엘)제 영어 이름이다. 학교 다닐 때 이름이었다. Faith, 믿음이라는 뜻이다. 노래에 그런 의미가 담겨 있고, 저한테는 또 의미 있는 단어라서 특별히 새긴 거다.
  지워지는 일회성이다.

씨엘이 누드를 하겠다고 했을 때 멤버들은 어땠나. 영상을 본 후에는 또 어땠는지.
- (박봄)씨엘이 다 같이 하자고 했다. 저희가 기겁을 했다. 그건 좀 아닌 것 같다고 했다. 그래서 혼자 하기로 결정했다. 영상을 보니, 정말 대단했다.
- (산다라박)저는 그게 플러스가 될 것 같지 않아서 안 했다(웃음). 하고 싶다는 생각을 저는 못 했지만 씨엘의 행동에 감동 받았다. 아름다웠다.
- (공민지)정말 놀랐다. 뮤직비디오를 위해 감행한다는 게 정말 대단했다. 예술로 생각한다는 그 정신이 멋졌다. 저는 아직 막내 이미지라 욕심은 별로 없었다.

본인은 완성된 영상 보고 어땠나.
- (씨엘)너무 누드라는 개념보다는 조금 더 노래를 표현하는 장치로 봐 주셨으면 한다. 감독님이 잘 찍어 주셔서 예술적으로 나왔고 감사하다. 할머니 돼서 보면 좋을 것 같다.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의 반응은.
- (씨엘)특별한 말씀은 없었다. 반응이 없었다기 보다는 다들 '얘가 하겠다고 하니까 시켜는 줘야겠고, 걱정은 되고' 이랬던 것 같다.
   나중에 영상이 잘 나오고 나서 그제서야 사장님을 비롯한 소속사 오빠들이 "잘 나와서 다행이다, 걱정했는데"라고 하더라.

YG 내에서 큰 이슈였나 보다.
- (씨엘)아무래도 그렇다. 많이들 걱정했다.

내년 3월 열리는 월드투어를 위해 특별한 준비를 하고 있나.
- (씨엘)지난해 투어 때는 아쉽게도 신곡 무대 없이 했다. 아쉬웠다. 이번에는 정규 앨범으로 활동하고 난 다음에 새로운 무대들로 투어를 돌 수 있었으면 좋겠다.

YG에서 현재 컴백 러시다. 태양, 탑 등과 같이 활동해서 좋은 점과 나쁜 점이 있는지.
- (씨엘)특별히 나쁜 점은 못 느낀다. 영배(태양) 오빠와 정말 친하다. 저희는 활동이 많이 없어서 친한 연예인이 없다.
  그래서 한 식구, 아는 얼굴 보니까 반갑다. 든든한 오빠니까 좋다. 같이 활동해서 심심하지 않다.

그룹이 다소 센 이미지가 있는데, '아파' '론리'와 이번에 발표한 '그리워해요' 같은 곡들로 편안한 분위기가 생겼다. 다음에는 어떤 이미지를 원하나.
- (씨엘)다시 센 언니 이미지를 하고 싶다. 몸이 간질간질하다. 못 해서 그렇다.
  이런 걸(발라드 장르)로 가끔 희석시켜야 (그룹 이미지의) 중간 선을 찾는다(웃음). 왔다 갔다 하고 있다.

신곡이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한다면 공약이 있는지.
- (씨엘)공약보다는 많은 분들이 듣는 것이 중요하다. 무의미한 1위가 아닌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고 영감을 드리는 가수가 되고 싶다.

2NE1의 연애 소식은 언제 들을 수 있나.
- (씨엘)요즘 공개 연애를 많이 하더라. 진심으로 하고 싶다. 진심을 알아 주셨으면 좋겠다. (산다라박 박봄 언니는)연애 금지가 풀렸는데 안 되니까 답답하다.
  생기는 게 중요한데. 생기면 알려 드리겠다.

현재 목표가 있다면.
- (씨엘)내년 월드투어 전에 정규앨범이 나오는 것이다. 일단 지금의 목표는 정규 앨범 발표다.

: http://star.mt.co.kr/view/stview.php?no=2013112517553229486&type=1&outlink=1





이날 씨엘은 '누드 촬영을 하게 된 배경이 무엇인가'란 물음에
- "신곡 '그리워해요'를 처음 듣자마자 힘을 빼고 싶은 영감을 얻었다"며
- "어떤 옷도 음악이랑 안 어울리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씨엘은
- "있는 그대로, 날 것의 이미지가 떠올라서 감독님이랑 상의해서 먼저 제안했다"며
- "누가 먼저 하라고 했으면 절대 안 했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씨엘은
- "진심으로 영감을 얻고 음악이랑 그 모습이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서 했다"며 "불편한 것은 없었다"고 웃음 지었다.

: http://star.mt.co.kr/view/stview.php?no=2013112519434266043&type=1&outlink=1




- "활동이 많이 없어서 (산)다라 언니가 봉사활동에 갔는데 초등학생 애들이 못 알아봤다고 너무 슬퍼하더라고요.
   그런 것을 보면서 '우리도 한 물이 갔나' 했는데 그래도 꾸준히 음악은 사랑해주시는 거 같아서 굉장히 특별하게 생각하고 있어요."(씨엘)

- "이 곡은 사실 1위라기보다는 많은 분들이 좋아하실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특정 남녀 관계에 대한 사랑 노래가 아니라 그보다 더 큰 개념의 곡이라 다양한 연령층의 분들과 다양한 사랑을 하는 분들이 공감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저희가 좋아하고 애착이 있었던 곡이라서 자신감이 있긴 했지만 사실 1위란 건 아무리 좋은 곡을 갖고 나와도 저희가 결정하는 게 아니니까 예측할 수가 없잖아요."(씨엘)

- "누드는 생각보다 잘 찍어주신 것 같아요. 근데 사실 이번엔 파격적인 걸 생각하지 않고 냈어요.
   느린 노래도 예전부터 꾸준히 해왔고 사실 넷 다 노래하는 걸 좋아하거든요. 물론 빠른 노래로 더 많이 알려져 있지만 우리가 잘할 수 있고 좋아하는 걸 생각하면서 했는데
   신기한 점이 좋아하는 것을 할 때 잘하는 것 같아요. 이번엔 이 노래에 대한 확신이 강해서 네 명 다 정말 즐겁게 했어요."(씨엘)

씨엘은
- '그리워해요'를 부르며 '만약 10년 뒤에 더 이상 투애니원을 안한다고 한다면 마지막 무대가 이런 느낌이겠구나'는 생각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 "7년을 함께 했지만 언젠가는 무대에 함께 설 수 없는 날이 오긴 할테니까요. 지난해 투어를 돌면서 서로 많이 깨달은 것 같아요.
   데뷔하고부터 너무 바빠 뒤도 돌아보지 않고 앞만 보고 달려와서 누군가에게 감사할 틈도, '이게 추억이구나' 깨달을 틈도 없었거든요.
   여러 나라를 돌면서 많은 팬들을 만나다보니 매 순간이 감사하고 이걸 놓치지 않고 추억으로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죠.
   사실 많은 사람들이 높은 위치에 있을 땐 깨닫지 못하고 잃었을 때 알게 되잖아요.
  우리는 바보처럼 그렇게 하지 않고 있을 때 중요하게 생각하고 감사하면서 최선을 다해야지 그런 깨달음을 얻었죠."(씨엘)

- "네 명이 굉장히 달라요. 보통 여자들은 비슷한 취향이 겹쳐서 서로 하려고 싸우잖아요.
   근데 우리는 뭘 갖다놔도 '이건 얘껀데?' 이런 식으로 정확하게 정해져 있어서 질투도 없고 성격도 정말 달라요.
  너무 여성호르몬적(?)이지 않고 또 삐졌더라도 가만 두면 풀려요. 저희도 맨날 좋을 순 없지만 서로 이해하고 유지해나가고 발전해나가는 게 좋은 것 같아요."(씨엘)

씨엘은
- "하이양 들어왔을 때 정말 신기했다"라면서 "여자가 없었지 않느냐. 밥도 자주 사줬다. '윈' 애들도 정말 착하고 열심히 한다.
   특히 '윈'은 지금 다큐를 찍는데 우리도 2NE1 TV를 해서 그 순간이 얼마나 힘들면서도 행복한지 안다"고

- "제가 치마를 입으면 인기가 떨어져요. 내년엔 센 언니로 돌아올게요. 민지는 또래 여자들이, 저는 언니들이 좋아하는 것 같아요.
   음악으로 보자면 넷 다 목소리나 좋아하는 장르가 달라서 한 곡을 네 명이 모여서 표현하는 게 특별한 것 같아요.
   봄 언니랑 저랑 같은 부분을 부르더라도 다른 영감을 받아서 그걸 표현하니까 다 다른 느낌이 나거든요. 그런 게 장점이자 단점이죠."(씨엘)

- "무대 위에서 다라 언니의 머리 이상하게 안 돼 있거나 화장이 덜 됐거나 옷이 너무 참하거나 그러면 저희가 뭔가 무대에 탁 못 빠지더라고요.
   저희도 노래를 틀면 캐릭터처럼 확 변하는 걸 좋아해요. 제가 좀 심한 편인 거 같긴 해요. 주변에서 무서워할 때가 있어요.
   싸이 오빠도 가끔 무섭다고 그러더라고요. 근데 네 명 다 그런 걸 생각하면서 하는 게 아니에요. 그냥 음악하다보면 저희도 모르게 그렇게 몰입해요."(씨엘)

- "이게 좋은 건지 나쁜 건지 모르겠는데 사실 저희가 한국에서 인기가 제일 없어요.
  사실 여그룹이나 여가수가 한국에서 콘서트를 할 수 있을 정도로 관객을 채우기가 어렵다고 하시잖아요.
  같은 여자로서 더 열심히 해서 다른 여가수들도 공연도 많이 하고 투어도 많이 할 수 있도록 힘이 됐으면 좋겠어요. 외국은 반대거든요.
  저스틴 비버가 아닌 이상은 보통 여자가 훨씬 더 투어를 많이 하는데 한국에서는 반대라서 안타깝긴 해요. 열심히 해야죠.
  여자로서. 투애니원으로서. 작년에 월드투어 돌면서 배운 게 많기 때문에 보충해서 정말 좋은 공연 보여드리고 싶어요."(씨엘)

: http://tvdaily.mk.co.kr/read.php3?aid=1385391600610739010




씨엘은
- "아쉬웠다. 가지 않기로 되어 있다가, 갑작스럽게 홍콩행이 결정됐다.
   (무대) 장비도 이미 넘어간 다음에 우리가 가는게 결정돼 원하는 연출을 하지 못해 무대를 담당한 PD님도 아쉬워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이어 "아쉬운 무대였지만 이미 지난 일이다. 앞으로 더 좋은 무대로 보답해드릴 수 밖에 없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 http://osen.mt.co.kr/article/G1109732824




- “만약 우리가 마지막 무대에 선다면 이런 느낌이 아닐까…. 그런 생각으로 불렀던 것 같아요.”
   남녀 간 사랑에 대한 노래지만 가사를 보면 남녀뿐만 아니라 친구, 가족 등 더 넓은 범위의 사랑에도 대입할 수 있어요.
   녹음하면서 서로를 많이 생각했어요. 저희를 위해 애써주시는 스태프, 팬들도 떠올렸고요. 마지막 공연을 한다면 이런 느낌일 것 같아요.”(씨엘)

: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3112511121





씨엘은
- "우리를 생각하면서 불렀다. '십년 뒤 2NE1을 같이 하지 않게 됐을 때 이런 느낌이겠구나' 네 명 모두 그 생각을 했다.

2NE1은
- "매 노래 때마다 상황을 떠올리는데 이번에는 똑같이 서로에 대한 생각을 했다. 서로 각자의 인생을 살 때 새로운 느낌, 우리 멤버들에 대한 그리움을 떠올렸다"고 말했다.

씨엘은
- "2NE1이 서로에게 특별한 관계여서 그렇다. 7년을 같이 하면서 우리 곁에 왔다 간 사람들도 많고 지금도 같이 있는 분들이 많지만 저희에게는 긴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씨엘은
- "지난해 투어를 하면서 서로 많이 깨달았다. 데뷔하고 나서 뒤도 돌아보지 않고 앞만 보며 바쁘게 달려왔다.

- 뭔가 누군가에게 감사할 틈도, '추억이구나' 깨달을 틈도 없이 달려왔다. 투어를 돌고 많은 분들을 만나고 큰 그림을 그리다보니 감사했다.
  높은 위치에 있을 때 깨닫지 못하고 다 잃었을 때 깨닫는 경우가 많다. 서로 곁에 있을 때 중요하게 생각하고 열심히 하자고 깨닫았다"고 말했다.

: http://joy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menu=700300&g_serial=787486&rrf=nv




리더인 씨엘은
- “제가 얘기를 해야할 것 같네요. 우선 민지는 사랑을 좀 해봐야해요.(웃음) 그리고 제가 생각하는 사랑은 조금 다른 관점인 것 같아요.
   남녀 간의 사랑은 오고 가는 것이지만 주위 분들과 오랜 시간을 같이 하면서 느낀 감정은 굉장히 특별한 것이라고 생각하고 오히려 이런 게 더 큰 사랑이라고 느껴요"

- 얼마 전에 MAMA 공연에서 스티비 원더를 만나서 대화를 하게 됐어요. 개인적으로 정말 좋은 말씀을 많이 해주셨어요.
   그래서 이런 게 음악이라는 힘을 사랑을 나누는 데 썼어야 됐는데 그게 아니라 좀 다른 의미로도 많이 쓰고 있는 것 같아서 그런 것에 대한 반성을 했어요.
   그 분이 세상을 바라보는 시선, 갖고 있는 마음이 굉장히 크더라고요.

- 다른 차원의 마음을 갖고 있는 것을 보고, 저도 음악을 하는 사람으로서, 남자친구를 만나는 것도 중요하지만 음악이 갖고 있는 힘을 좋은 데에 쓰고 싶어요.
  하나로 통일시키는 것은 음악만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그게 제 개념의 사랑이기도 하고요”

- “저희가 이렇게 활동을 했는데도 구설수가 없으면 진짜 없는 거라고 생각해요.(웃음) 요즘엔 너무 다 공개적이잖아요.
   있으면 저희도 그렇게 하고 싶은데 정말 없는 것에 대해서 답답함을 알려드리고 싶어요”

- "멤버들이 노는 걸 안 좋아해서 오히려 약간 회사에서 놀림을 당해요. 잘 못 논다고요”

- "외국에 나가서 팬 분들을 만나는 것이 즐거워요. 저를 좋아하는 분들을 만나는 게 어떻게 스트레스일까 싶어서요”

: http://reviewstar.hankooki.com/Article/ArticleView.php?WEB_GSNO=10152918





멤버들 중 씨엘이 용기를 낸 이유를 물었다.
박봄은
- “씨엘 양이 예술적인 감각이 뛰어나서 그렇지 않았나 싶어요. 본인이 원해서 한 거였어요”라고 말했다.

씨엘은
- “‘아파’, ‘론리(Lonely)'도 뮤직비디오가 있지만 '아파'는 할로윈처럼 캐릭터적인 이미지였고 ’론리‘도 굉장히 센 거였어요.
   그런데 느린 노래를 해도 투애니원의 모습을 지키고 싶은 생각이 있어서 용기를 냈던 것 같아요. 이런 것을 표현해보고 싶다고 생각해왔거든요”

- “아마 누가 시켰다면 못 했을 건데, 이 곡을 듣고 영감을 얻었기 때문에 올누드도 할 수 있었어요.
  그 모습은 이 나이대가 아니면 볼 수 없잖아요. 제가 할머니가 됐을 때 흐뭇해할 것 같아요”

- 이번에는 절대 아무 것도 듣지 말아야지, 라고 생각했어요. 어떤 반응이든 그런 것에 좌지우지 되는 것을 원치 않았거든요.
  그런데 좋은 기사들이 났다고 해서 정말 기뻤죠. 진심으로 많은 분들이 기뻐해주신다면 그것만큼 기쁜 게 없을 것 같아요”

: http://reviewstar.hankooki.com/Article/ArticleView.php?WEB_GSNO=10152923





기존에 선보인 그 어떤 곡보다 서정적인 분위기가 강하다. 그래서 더 신선하게 느껴진다.
씨엘
- “우리가 랩이 들어가고 힙합 분위기의 곡을 많이 했지만 이렇게 노래로 한곡을 다 채울 수 있는 곡을 할 수 있는 것도 우리의 큰 장점이다.”

씨엘
- “만약에 우리가 마지막 무대를 한다면 이런 기분이지 않을까 하는 마음으로 불렀다. 가수 생활이 끝난다면 서로를 그리워하고 팬들을 그리워할, 그런 마음을 담아 노래했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씨엘은 누드신을 선보여 큰 화제가 됐다. 다른 멤버들은 혹시 계획이 없는지도 궁금하다.
씨엘
-"‘론리’나 ‘아파’ 같은 노래를 할 때도 항상 옷을 화려하게 입고 발라드를 할 때도 화려하고 세게 해왔는데
  내가 개인적으로 이 노래를 들었을 때는 힘을 뺀,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이 들어서 감독님과 미팅을 해서 이런 결정을 했다.
  아마 누가 시켜서 그랬다면 절대 못했을 거다. 누가 시켜서 한 게 아니라 내가 영감을 받아 한 것이었고 감독님이 편하게 해줘서 좋았다.”

2NE1은 이 노래를 부르면서 ‘이번이 마지막 무대라면’이라는 기분으로 했다고 했다. 정말 그렇다면 어떤 순간을 가장 그리워하게 될까.
씨엘
- “데뷔한 지는 5년이 됐지만 함께한지는 그것보다 훨씬 더 오래됐다.
   처음에 그룹 활동을 할 줄 모르고 만났고 나이, 성격도 다 다르고 그런데 네 명이 모여서 추억도 정말 많이 만들고 많은 일들도 같이 했다.
   한 장면을 꼽을 수 없을 것 같다. 그런데 무엇보다 무대 위의 모습이 그리울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이번에 2NE1은 팬들에게 특별한 부탁도 했다. 바로 응원을 하지 말아달라는 거다.
씨엘
- “이번에는 조금 양해를 부탁했다. 노래 중에 응원을 해주지 말았으면 하고 부탁을 드렸다.”

이번 노래를 녹음하다가 박봄은 왈칵 눈물을 쏟았다.
씨엘
-  “멤버들 중에서 겉으로는 산다라, 박봄이 눈물이 많고 나와 민지는 밖에서는 많이 울지 않는 편이다.”

2NE1은 다른 걸그룹에 비해 여자 팬들이 많은 편이다.
씨엘
- “나와 민지의 중성적인 매력 때문이 아닐까 싶다.(웃음) 이번에 느낀 건데 치마를 입으면 인기가 떨어지고 바지를 입으면 반응이 좋더라. 팀을 위해서 나는 바지만 입는 것으로...”

씨엘
- “나는 어렸을 때부터 오빠들 사이에서 유일한 여동생인 경우가 많았다. 그래서 성격도 그렇게 된 것 같다.
   사실 팀 안에서 내가 가장 여성스럽다. 치마 입고 여성스러운 것도 하고 싶은 마음은 있지만 팀 색깔이 잘 맞으려면 어쩌겠나.(웃음)”

: http://etv.sbs.co.kr/news/news_content.jsp?article_id=E10004825346






- “2NE1은 언제나 강한 모습을 주로 보여드렸던 것 같아요. 하지만 ‘그리워해요’는 정 반대로 힘을 완전히 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죠.
  있는 그대로의 2NE1을 고민하다 누드가 떠올랐어요. 뮤직비디오 감독님도 배려를 해주신 덕에 잘 찍을 수 있었어요. 이렇게 폭발적인 반응을 얻을지는 또 몰랐네요.”

: http://news.hankooki.com/lpage/entv/201311/h20131126104931133480.htm






이같은 씨엘의 전라노출 연기는 뮤직비디오 공개와 동시에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미국 유력 음악매체 빌보드는 지난 20일 씨엘의 과감한 누드 연기에 대해 "마일리 사이러스의 '레킹볼(Wrecking Ball)' 속 전라 연기와 비교해봐도 씨엘이 더 슬픔을 잘 표현했고
누드 장면 역시 더 고급스럽다"고 호평했다.
이와 관련 씨엘은
- "어제 소속사 관계자 분들이 그런 기사가 났다고 말씀해주셔서 너무 기뻤다.
   아티스트로서 진심으로 노래를 통해 얻은 영감을 표현한 것에 대해 많은 분들이 좋아하시는 것만큼 기쁜 일이 없다"며

- "사실 이번에 그런 도전을 한 뒤 어떤 것도 절대 듣지 말아야겠다고 다짐했다.
   왜냐하면 어떤 반응이 나올 지 모르는 일이고 그것에 의해 좌지우지 되는 걸 별로 좋아하지 않기 때문이다"고 털어놨다.

: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311251648470410





효린의 신곡이 발표되는데 신경이 쓰이지 않냐는 질문에 씨엘은 "그런 것을 생각할 단계는 지난 것 같다.
- "그분은 이제 신곡을 발표하고 활동을 시작하는 단계다"며 "2NE1으로서 오래 활동을 한 것도 아니지만 우린 어떻게 보면 1위도 많이 해본 그룹이다"고 답했다

씨엘은
- "우리가 원하는 건 단순한 음원차트 1위가 아니다.
   물론 1위를 했다는 것 자체는 정말 기쁜 일이지만 1위를 했을 때 그만큼 많은 분들이 우리의 노래를 들어주신다는 것에 더 깊은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 "우린 음원차트 1위보다 팬분들께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고 좋은 무대를 보여드리는 것에 더 큰 의미를 둔다.
  또 진심을 담긴 노래로서 팬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을 주는 것과 단순히 1위를 하는 것은 다르다고 생각한다.
  2NE1으로서 많은 분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는 노래를 부르고 들려드리고자 한다."

음악적 소신과 그로 인해 이룰 수 있는 성공에 대해
- "본인이 하는 일에 진심과 혼을 담는다면 성공을 하지 않을 수 없을 것 같다.
  모든 사람들에게는 빛을 발하게 되는 그 사람만의 시간이 있는 것 같다. 우리 2NE1 멤버들 모두 기왕 할 거면 제대로 해야한다고 생각하는 점이 굉장히 비슷하다.
  인생은 하고 싶고 좋아하는 걸 멋있게 하면서 살기에도 너무 짧다. 무엇을 하는가,
  성공을 할 수 있는가의 문제도 중요하지만 그것을 얼마나 오래 할 수 있느냐의 문제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씨엘은
- "특히 가수라는 직업은 한 번 반짝하고 마는 경우도 많다. 깊이 있는 음악을 하며 오랜 시간동안 나란 사람을 찾아가고 싶다.
   2NE1은 음악적으로든 인간적으로든 대중과 함께 커가고 싶다. 사실 우린 직업적 특성상 일반인 분들에 비해 많이 오픈된 삶을 살고 있다.
   때문에 개인적인 욕심을 추구하기보다 팬분들이 우릴 관찰해나갈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311251808120410




씨엘은
- “사실 가사에서 가리키는 대상이 불분명해 내용을 이해 못하는 분들도 많았다”라며
- “노래의 도입부는 새롭게 다가오는 사람에게 하는 말이고 후반부는 떠나간 사람을 그리워 하는 내용이다”라고 설명했다.

- “이 만남과 헤어짐이 남녀관계뿐만 아니라, 예를 들어 졸업식에 친구를 떠나보내고 받아들여야하는 이별이 될 수도 있다”라며
- “또 10년쯤 뒤 우리가 2NE1을 떠나게 됐을 때 이별을 받아들여야하는 그런 느낌이다. 우리 스스로의 생각을 많이 하면서 불렀다”

또한 씨엘은 이후로도 계속 이와 같은 파격적인 모습을 선보일 계획이 있냐는 물음에도
- “사실 누드가 중심이 됐다기보다 (노래에 어울리는)비주얼과 예술적인 면을 본 것이기 때문에 다른 것에서 영감을 얻는다면 또 시도를 할 것이다”라고 그녀다운 당찬 모습을 보였다.

그렇다면 촬영이 아닌 스스로가 자신의 누드를 감상한 느낌은 어땠을까. 시종일관 당차고 진지한 모습을 보이던 씨엘이었지만 이 질문에는 다소 민망한 듯 웃음과 함께
- “(촬영한 모습을 보고)생각보다 잘 찍어주셨다고 느꼈다”라는 대답만을 남겼다.

이처럼 애초의 계획이 틀어진 것에 대해 씨엘은
- “우리가 정규앨범을 꼭 들고 오고 싶은 욕심이 있어 그걸 준비하다 보니 시간이 늦어졌다”라며
- “또 회사 내에서 먼저 나와야 하는 분들이 많기도 하고 이런저런 사정 때문에 계획이 계속 늦어지게 됐다”라고 늦어진 이유를 해명했다.

: http://star.fnnews.com/news/index.html?no=254162





씨엘은
- “만약에 우리가 마지막 무대를 한다면 이런 기분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그렇다면 멤버들끼리 해체와 관련한 얘기라도 나눈 걸까? 이에 씨엘은 “안 해봤다. 그냥 이런 사랑을 못 해봐서 그런 것 같다”며 웃었다.

: http://news.sportsseoul.com/read/entertain/1276347.htm




- “지난해 첫 투어 당시 많은 걸 배웠지만 너무 힘을 줬던 것 같다. 투어의 퀄리티, 얼마나 멋진 공연을 만들지에만 집중을 하다 보니 만족스러운 무대였지만  
   앨범을 낼 타이밍을 놓친 게 아쉬웠다”며 “내년에는 정규앨범을 내고 투어를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온통 음악, 활동 이야기뿐이었다.

: http://starin.edaily.co.kr/news/NewsRead.edy?SCD=EA21&newsid=01144726603009656&DCD=A10202




- "내년 월드투어 전에 정규앨범이 나오는 것! 일단 지금 목표는 정규앨범 발표예요. 한 발 더 나아간다면,
   무의미한 1위가 아닌 사람들에게 영향을 끼치고 영감을 줄 수 있는 가수가 되고 싶어요."(씨엘)

: http://osen.mt.co.kr/article/G1109732858




- "'누드'라는 개념보다는 곡을 표현하는 느낌으로 봐주셨으면 좋겠어요. 사실 주위에 오빠들이 걱정을 많이 해주셨어요.
    찍기 전에는 아무 말 없다가 찍고 난 후 좋은 결과물이 나오자 '걱정을 많이 했다'고 말하더라고요.  제가 원하는대로 결과물이 나온 것 같다고 다행이라고 해주시더라고요." (씨엘)

- "다음 앨범을 낼 때는 '센 언니' 또 하고 싶어요. 간질간질 하고 있어요.
  '론리(Lonely)' 같은 느린 곡으로 저희 이미지를 가끔 희석시켜 놓기도 해요. (이미지를) 왔다 갔다 하고 싶어요." (씨엘)

- "지난 월드 투어를 개최하기 전에 앨범을 내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했어요. 그래서 아쉬운 점이 새로운 곡의 무대를 못 보여드린 것이에요.
   굉장히 아쉬웠어요. 정규 앨범 활동을 하고 더 많은 분들에게 우리의 새로운 음악을 알린 다음 월드 투어를 하고 싶어요." (씨엘)

: http://xportsnews.hankyung.com/?ac=article_view&entry_id=392969




씨엘은 누드에 지나치게 초점이 맞춰진 것이 부담스럽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 "난 일체 반응을 듣지도 보지도 않았다. '관심이 많은 것 같더라' 하고 주위 사람들한테는 듣고, 사실 난 원래 반응을 안 본다.
   인스타그램을 시작해서 팬들이 하는 말만 조금씩 듣는 편이고 원체 그런 것에 좌지우지되는 걸 좋아하지 않고, 안 보는 편이다"고 밝혔다.

- 촬영된 모습을 봤을 때의 소감으로는 "'생각보다 잘 찍어주셨네요. 감사합니다' 하고 느꼈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 http://www.mydaily.co.kr/new_yk/html/read.php?newsid=201311260544221119&ext=na




씨엘은
- "멤버들과 오랜 시간을 함께 하면서 남녀간 사랑보다 더 특별하고 큰 마음을 알게 됐다. 'MAMA' 시상식에서 스티비 원더와 대화를 나눴는데 좋은 말씀을 많이 해주셨다.
   우리는 '음악으로 사랑을 나누는 것'에 힘을 써야 한다고 했다. 다른 의미로 사랑이라는 단어를 쓰고 있다는 걸 반성했다. 그분은 세상을 바라보는 시선과 마음이 크더라.
   음악하는 가수로서 음악이 가진 힘을 좋은 데에 쓰고 마음을 하나로 모으는 게 제가 생각하는 사랑이다"고 힘줘 말했다.

: http://news.sportsseoul.com/read/entertain/1276455.htm




▶ 마지막 텐아시아 기사가 잘 정리되있는것같습니다 -
- * 2NE1, “노래는 진심인 것과 아닐 때 차이가 나더라” (인터뷰)
: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86153




* 한곳에 진행된 인터뷰입니다 그래서 중복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 혹시 빠진 인터뷰가 있으면 알려주세요.
* 결론은 이채린 인터뷰는 진리.


 14/0402  ■ CL 인터뷰 기사 및 언급 모음_CRUSH ■
( BOARD - LIST )
■ CL 인터뷰 및 기사 모음_나쁜기집애 ■  14/0402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 Deprecated: Function split() is deprecated in /web/home/leechaerin/html/bbs/lib.php on line 189